랩지노믹스, 다이어트 건강관리 서비스 제노팩

기사입력 2016.06.28 13:05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분자진단 헬스케어 전문기업 ㈜랩지노믹스(084650, 대표 진승현)가 ‘소비자 직접 의뢰 유전자 검사’(DTC, Direct To Consumer) 제노팩(GenoPAC™) 서비스를 론칭한다.

생명윤리 및 안전에 관한 법률 제50조 제3항 제2호의 규정에 의하여 30일부터 민간 기업이 개인을 대상으로 유전자 분석 서비스를 직접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이에 따라 카페인 대사, 중성지방 농도, 혈당, 비만, 비타민C 농도 등 12개 항목과 관련된 42개 유전자 분석 서비스에 한해 병원 등의 의료기관을 통하지 않고도 검사가 가능해진다.

제노팩 서비스는 개인의 유전자 분석을 통해 본인에게 맞는 ‘맞춤 운동법 추천, 식습관 개선 제안 등’ 다이어트 및 건강 관리에 도움이 되는 정보를 제공한다.

예컨대 혈액이나 타액과 같은 인체가검물의 단일염기다형성(SNP, Single Nucleotide Polymorphism) 분석을 통해 개인의 유전적 특성을 확인할 수 있는데, 포만감을 조절하는 뇌의 사상하부와 연관된 유전자 FTO를 검사하여 과식할 가능성을 분석한 뒤 본인에게 맞는 식이요법을 안내 해주는 것이다.

랩지노믹스는 제노팩 서비스의 고도화를 위해, 유전체정보 기반 건강상태 평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미국의 유력 웰니스(Wellness) 플랫폼 전문 기업과 지난해부터 긴밀한 협력관계를 이어왔다. 또한 국내 대기업과도 공동 마케팅 방안을 모색하는 것은 물론, 인도네시아를 포함한 동남아시아 및 중국의 파트너사들과도 해외 현지 서비스 론칭을 논의하고 있다.

한편 DTC 분야에서 타사와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위해 의뢰자와 분석기관, 의료기관 사이를 중개하는 방법에 대한 특허를 최근 취득했으며 가격 경쟁력을 앞세워 윌슨병 등 열성유전질환 선별 검사 및 맘가드(MomGuard™), 앙팡가드(EnfantGuard™), 노벨가드(NobelGuard™) 서비스 등에 이미 해당 기술을 활용하고 있다.

랩지노믹스는 유전자 또는 지놈(Genome) 분석을 통해 건강 상태, 질병 발생 가능성, 약물 위험성 및 반응 정보 등을 확인함으로써 개개인의 미래 질병 위험도와 적합한 건강관리법을 알 수 있다며 식습관 및 라이프 스타일 개선 등 질병 예방 차원의 개인 맞춤형 토탈 헬스케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유리 기자 urkang@worldyan.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월드얀 & worldy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