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 머신러닝용 차세대 네트워크 통합보안 플랫폼 ‘안랩 TMS’ 출시

기사입력 2018.05.17 10:5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안랩(대표 권치중)은 자사의 네트워크 보안 장비를 통합 관리해 수집된 위협 정보를 종합적으로 모니터링 및 분석/대응할 수 있는 차세대 네트워크 통합보안 플랫폼 ‘안랩 TMS(Threat Management System)’를 17일 출시했다.


‘안랩 TMS’는 보안 관리자가 다수의 네트워크 보안장비를 통합적으로 관리하고 지능화된 위협에 대응할 수 있도록 △다수/개별 안랩 네트워크 보안 장비 통합 정책 관리 △대용량 로그 관리/분석 △머신러닝/룰 기반 보안위협 탐지 및 분석 △사용자 중심 보안 현황 통합 모니터링(사용자 맞춤형 대시보드, 통계, 보고서) 등 통합보안 플랫폼 기능을 제공한다

 

3698601005_20180517092613_9285149396[1].jpg

안랩 TMS


보안 관리자는 ‘안랩 TMS’에 연동된 안랩 네트워크 보안 장비에서 수집되는 대용량 로그를 빅데이터 처리 엔진으로 빠르게 처리해 기업 네트워크 보안을 통합 관리할 수 있다. 또한 다양한 연동 장비에서 수집된 이벤트를 종합적으로 분석해 연동 장비간 보안대응 연계성을 높일 수 있다.


특히 ‘안랩 TMS’는 보안 위협 분석을 위해 머신 러닝과 시나리오 기반 상관 분석을 제공한다. 지속적 모니터링 및 분석이 필요한 대상에 대해서는 머신러닝 기반 자동 학습 패턴을 적용해 비정상 행위를 판단하고 관리자에게 알려준다. 이와 함께 시나리오 기반 상관분석 기술로 네트워크에서 발생한 이벤트를 조합 및 분석하는 등 높은 수준의 보안관리를 위한 심층적 보안위협 정보를 관리자에게 제공한다.


또 ‘안랩 TMS’는 사용자 맞춤형 시각화 대시보드 기능을 제공한다. 보안 관리자는 위협 이벤트 검색, 지속적 통계 및 분석 등을 위해 사용자 규칙을 만들 수 있고, 이를 대시보드 및 리포팅 등에 유연하게 활용할 수 있다.


‘안랩 TMS’는 안랩의 차세대 방화벽 ‘안랩 트러스가드(TrusGuard)’, 디도스전용 대응 솔루션 ‘안랩 트러스가드 DPX’, 침입방지 솔루션 ‘안랩 트러스가드 IPX’ 등 안랩의 네트워크 보안 전 제품군과 지능형 보안 위협 대응 솔루션 ‘안랩 MDS’와 연동해 운영 가능하다.
안랩은 중소 규모 네트워크 환경을 위한 ‘AhnLab TMS 2000A’부터 대규모 사업장을 위한 ‘AhnLab TMS 10000A’까지 고객사의 네트워크 환경에 맞춘 다양한 모델을 출시했다.


안랩 네트워크사업부의 고광수 상무는 “안랩 TMS는 안랩의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을 연동해 더욱 수준높은 보안 인텔리전스를 제공하는 보안관리 플랫폼이다”며 “다수 장비를 하나의 솔루션으로 관리하는 ‘편의성’과 머신러닝, 상관분석 등 신규 기술을 적용한 ‘보안성’을 더한 통합 플랫폼 시너지로 더욱 안전한 기업 네트워크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송연 기자 webmaster@worldyan.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월드얀 & worldy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