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글로벌 홀딩스, 다국적 암호화폐 거래소 위딕스와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8.06.20 14:10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디글로벌 홀딩스가 한국, 미국, 중국, 일본 자본의 합작으로 설립된 다국적 암호화폐 거래소 위딕스와 업무협약츨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디글로벌 홀딩스의 디옵코인은 4월 위딕스의 정식 서비스와 동시에 상장을 추진하기도 했다. 양사는 블록체인 기술에 기반한 해외 플랫폼 사업에 대한 공동 추진과 관련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위딕스는 가용할 수 있는 인프라를 최대한 활용하여 디글로벌 홀딩스와의 기술 협업을 통해 블록체인 기술에 기반한 다양한 플랫폼을 제공, 해외 시장에서 빠르게 자리를 잡을 것으로 기대 된다고 밝혔다.

 

238315395_20180619180240_4621380939[1].jpg

업무협약을 체결한 위딕스 김오남 회장(왼쪽)과 디글로벌홀딩스 안승혁 부사장

 


디글로벌 홀딩스의 디옵코인은 지난 2011년 대한민국 문산 광권에서 발굴되어 미국 GIA(Gemological Institute of America Inc)의 감정결과 미네랄로 구성된 쿼츠-다이옵사이드(Quartz Diopside)로 보고 된 한국산 다이옵사이드를 기반으로 하여 현물을 담보로 하는 암호화폐이다.


디옵코인은 기존의 암호화폐가 가진 무형의 가치 및 자산평가에 대한 한계를 보완하는 신개념 하이브리드 코인으로 업계에서 이미 큰 주목을 받은 바 있으며 이번 해외 플랫폼 사업에서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디글로벌 홀딩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다국적 암호화폐 위딕스는 18일 베타 서비스를 시작했다.


위딕스는 정식 서비스가 오픈 한 다음 발생할 수 있는 많은 변수에 대한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고, 그런 이유로 정식 오픈 일정이 두번이나 연기되어 위딕스의 오픈을 기다리고 계실 사용자분들에게 송구스럽지만 보다 완벽한 서비스의 구축과 제공을 통해 보답하겠다며, 위딕스는 기존의 거래소와 기술적인 부분만 아니라 고객과의 소통 부분에서도 차원이 다른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베타서비스의 시작과 함께 모의투자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이정우 기자 desk@worldyan.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월드얀 & worldy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