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레이저 선구자 레이저옵텍, 30일 의료용 레이저 학술 포럼 개최

기사입력 2018.06.28 12:1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국내 기술 의료용 레이저 제조 및 수출기업인 레이저옵텍이 6월 30일 오후 6시 그랜드인터컨티넨탈호텔 2층 국화룸에서 의사들을 대상으로 ‘레이저옵텍 포럼’을 개최한다.

 

3698601005_20180627151817_4040739428[1].jpg


포럼은 최근 공동대표로 새롭게 취임한 이창진 대표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서울피부과 박기범 원장, 성빈센트병원 배정민 교수, 서아송피부과 서석배 원장, 분당서울대병원 허창훈 교수의 강연이 이어진다.

 


서울피부과 박기범 원장은 현재 대한피부과레이저학회의 회장, 과거 대한피부과의사회 회장을 지낸 경험을 살려 이번 포럼의 좌장을 맡았다.
KIST교수이자 설립자인 레이저옵텍의 회장 주홍 박사는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피코레이저(picolaser)의 구분법과 피콜로(picolo) 기술 등에 대해 강연할 예정이다.


레이저옵텍은 2000년 회사의 설립 후, 국내 제조사로서는 드물게 자체 레이저 설계 및 개발능력을 갖췄다. 이를 기반으로 산업용부터 의료용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레이저를 통해 현재는 국내를 포함, 전 세계 50여개국에 수출을 하고 있는 강소기업으로 성장했다.
이번 ‘레이저옵텍 포럼’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레이저옵텍의 공식사이트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최송연 기자 webmaster@worldyan.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월드얀 & worldyan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